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안철수 12월 위기설 실체…갈 길은 먼데 ‘삼재’에 빠져 허우적

호남파 ‘대표 교체론’ 꺼내들고 바른정당과는 통합 삐걱…‘복심’ 최명길 의원직 상실까지

[제1355호] | 17.12.08 20:07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