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KT 이석채 전 회장, ‘11억 횡령’ 파기환송심서 무죄…“비자금 조성 개인적 용도로 보기 어렵다”

온라인 | 18.04.26 18:23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