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개헌절에 나온 개헌 논의…박병석 국회의장 “내년이 개헌 적기”

“현행 헌법 시대정신 담아내기 어려워…코로나 고비 지나서 개헌 논의하자”

온라인 | 20.07.17 14:00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