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박용진 “이재용 기소, 늦었지만 천만다행…반성‧개혁 계기로 삼아야”

검찰, 이재용 부회장 기소…“불법적 방식‧편법 승계로 부 상속 더이상 불가능”

온라인 | 20.09.01 14:50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