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이어지는 과로사…택배노조 “재벌택배사 규탄한다”

“분류작업에 별도 인력 투입하고 산재보험 적용해야”

온라인 | 20.10.24 17:43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