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그에게서 김경수의 향기가~’ 김재준 춘추관장 시선집중

문재인 대통령 퇴임 후 사저 동행 가능성 높아…친문 핵심 반열 오르면 선거 뛰어들 수도

[제1489호] | 20.11.19 11:58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