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저쪽은 일사불란 이쪽은 자중지란…민심 영토 못 넓히는 국민의힘

공수처 정국 ‘김종인 사과논란’으로 투쟁 동력 상실…지역 파고드는 메시지 없어 TK 고립만 심화

[제1492호] | 20.12.11 13:41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