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라이브커머스 약진에 떠는 홈쇼핑 “우리도 채널 추가요”

송출수수료·규제 없어 강력한 도전자로 부상…“소비자 연령대 등 달라 무작정 따라해선 안돼” 지적도

[제1493호] | 20.12.17 21:49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