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올해 신입사원 채용계획 세운 기업 비율 38.7%…대기업은 2곳 중 1곳

전자·반도체업계에서 채용 규모 크고 예술스포츠 분야는 저조…2020년에 비해 규모 줄어

온라인 | 21.01.04 09:56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