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화제

‘320kg 래퍼’ 빅죠, 끝내 숨져…향년 43세

극심한 건강 악화로 최근 병원 입원, 수술 받았지만 과다출혈로 사망해

온라인 | 21.01.07 11:25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