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시간은 누구 편? 경선 이변 연출 오세훈-안철수 단일화 어떻게 될까

오 후보, ‘작은집’ 안철수보다 ‘큰집’ 유리함 내세워 긴 호흡 승부…‘상처 없는 단일화’ 위해 담판 가능성도

[제1504호] | 21.03.05 14:06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