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유시민 대선 출마설에 대한 ‘친문 당권 주자’ 홍영표의 대답

“최근에도 전화했는데 정계 복귀 기미는 없었다”

온라인 | 21.04.15 15:16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