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영화

[인터뷰] ‘아들의 이름으로’ 안성기 “국민배우 타이틀, 이젠 그러려니…”

‘화려한 휴가’ 이어 또 5·18 영화? 고민 없이 고!…액션 신 직접 소화 “스태프들보다 팔팔, 자랑했다”

[제1513호] | 21.05.07 11:33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