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보수 야권 ‘신상 빅3’ 윤석열 최재형 김동연 ‘집토끼 몰이’ 명과 암

보수·영남 압도적 지지 받아야 최종주자 등극…“중도층 잡아야 하는데 눈앞의 텃밭만 찾아” 우려도

[제1524호] | 21.07.23 15:46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