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화제

MBC 도쿄올림픽 개회식 중계 참사는 예견된 악재?

올해 초 스포츠국 PD 절반가량 다른 부서로…박성제 사장 “조직개편 갈등이 원인은 아냐”

[제1525호] | 21.07.27 11:52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