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말로만 네거티브 중단? 식지 않는 ‘명낙대전’ 앞과 뒤

이낙연 선대위원장 설훈 경선불복 가능성 시사…후보 지지자들 간 감정의 골 깊어질까 우려

[제1527호] | 21.08.13 09:34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