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기겁할 정도로 싫어했는데”…발버둥 쳐도 김밥 쑤셔넣던 복지시설 직원들

질식사 추정…유족 측 “김밥 싫어하니 절대 먹이지 말라 당부해”

온라인 | 21.08.24 10:02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