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이낙연 “대장동, 들은 얘기 있지만 말 아끼는 중…차차 드러날 것”

“진실을 밝히고 합당한 처리해야…문제가 상당히 복잡해지고 있어”

온라인 | 21.09.27 10:35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