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사방이 적’ LG화학, ESS 화재 이슈 재점화 발등에 불

배터리 화재 책임론에 실적 악화·SK이노베이션과 갈등…중·일 기업 ‘빈틈’ 호시탐탐

[제1431호] | 19.10.10 15:40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