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구하라 친오빠 “폐기된 ‘구하라법’ 21대 국회에선 통과되길”

“평생 슬프고 아프던 동생…제가 해줄 수 있는 마지막 선물”

온라인 | 20.05.22 14:03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