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총선참패 후 대기업 세무조사 확대? ‘곳간’ 닫히기 전에 선수치나

세무조사 줄여달라는 재계 읍소에도 박근혜정부 세수 확보 열 올려

[제1249호] | 16.04.15 19:00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