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입 연 브로커 “내 존재가 GS건설-조달청 비리의 증거”

“농촌진흥청 신청사 등 뒷돈 줘 수주, 심부름꾼만 처벌”…GS건설 “사실무근, 돈 건넨 건 하청업체”

[제1382호] | 18.11.06 10:59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