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야구

일본은 앞서가고, 대만은 치받고…‘야구 삼국지’ 한국 우려 커지는 까닭

일본 프리미어12에서 최강 위상 재확인…대만 기세뿐 아니라 실력으로도 짜임새

[제1437호] | 19.11.22 11:11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