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이해찬 함구령 안 통하는데도…” 여권 ‘윤미향 사태’ 입 다문 까닭

친문 핵심 및 청와대 고위급 참모 윤미향 엄호 의혹…의원들 ‘VIP 의중일 수도’ 눈치보기

[제1464호] | 20.05.29 15:33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