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세월호 텐트’ 차명진 “더 이상 못 참아…미통당과 결별”

본인 두둔한 이경전 교수 여의도연구원장직 제안 철회 소식에 불만 표출

온라인 | 20.06.11 17:21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