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화제

“사고는 남편이, 사과는 부부가” 음주운전·도주 노우진에 비판 계속

경찰 단속 피해 도주하다 덜미…한밤중 추격전까지 벌였지만 사과문엔 언급 ‘X’

온라인 | 20.07.19 13:15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