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POP

“이 XX야” 머리 퍽…소속가수 폭언·폭행 울림엔터 대표 사과

인스타라이브 중 인피니티 남우현에 욕설하고 때려 “경솔하고 부적절했다”

온라인 | 20.07.14 18:08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