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한동훈 ‘공범’ 적시 못해…검언유착 수사 어디로 가나

이동재 전 기자 구속기소 막판까지 증거 찾기…검찰 내부 “한 검사장 수사는 무리수” 의견 만만찮아

[제1474호] | 20.08.05 20:42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