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탈의실과 출연자 대기실까지…’ KBS 몰카 개그맨 여죄 속속 ‘충격’

‘2년간 47회’ 손 뻗어 직접 촬영도, 공소사실 모두 인정…연예인 피해자 여부 초미 관심

[제1475호] | 20.08.14 19:27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