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동학개미 뒤통수를…’ 대주주 양도차익 과세 불만 들끓는 까닭

기준인 3억 원 지나치게 낮다는 지적…세금 피하려 매도 물량 쏟아질 수도

[제1484호] | 20.10.15 19:08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