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녹십자 공동경영 숙부-조카 ‘실탄’ 확보, 어디에 쓰려고?

숙부 허일섭 측·조카측 공익재단 모두 녹십자 주식 매각 현금 확보…홀딩스 지분 확대 가능성

[제1489호] | 20.11.19 18:14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