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쥐병’ 돌자 고양이 그림을 대문에…코로나19로 돌아본 역병 비사

황당한 민간요법 등장, 서양에선 신의 징벌 여기기도…향후 팬데믹 뺨치는 ‘인포데믹’ 경계해야

[제1494호] | 20.12.22 16:30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