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정인아 미안해] 병원부터 국회까지…‘좌표’ 찍고 일어선 민심

3번의 골든타임 있었지만 의사·기관·경찰 다 놓쳐…“살인죄 적용” 촉구 속 공은 법원으로

[제1496호] | 21.01.06 17:34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