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카카오뱅크, 예·적금 금리 최대 0.20%p 인상

주식시장 돈 유치하기 위해서라는 해석 나와…카카오뱅크 “수신상품 경쟁력 강화 위한 것”

온라인 | 21.01.20 09:40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