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고 최숙현 선수 폭행’ 운동처방사 징역 8년 선고, 정치권에서는 비판 이어져

정의당 “고질적 문제 해결되지 않아”…더불어민주당 “선고된 형량 턱없이 낮다는 생각”

온라인 | 21.01.24 19:23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