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김명수의 ‘이유 있는’ 버티기…대법원장이 어쩌다 이지경 됐나

거짓말보다 법원 내부 신뢰 붕괴 결정타…사퇴 땐 새 대법원장과 차기 정권 동행, 야권 공세 수위 낮춰

[제1502호] | 21.02.19 14:49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