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충청 출신 ‘이태복 총리론’ 갑툭튀…여권 순장조 개각 퍼즐 맞추기

‘충청 대망론’ 윤석열 영향력 제어 노림수로 만지작…재보선 패배 수습 차원 중폭 이상 교체 전망

[제1509호] | 21.04.08 18:33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