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안철수 “‘노무현 꿈’ 계승한다는 문 정권, 눌린 돼지머리가 웃을 일” 맹비난 왜

“노무현 후계자 자처하는 현 정권 스스로 특권·반칙 주체, 봉하마을 내려가 쇼”…남북회담은 외화내빈 “4대기업 피같은 44조 투자, 요란한 빈수레와 맞바꿔”

온라인 | 21.05.24 17:49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