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POP

명곡 소환부터 자기 복제까지…가요계 ‘리메이크’ 열풍의 속살

조이·폴킴·이석훈 ‘다시 부르기’ 대열 합류…레트로 흐름 편승해 아이돌 일색 시장 돌파구 찾기

[제1518호] | 21.06.09 14:52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