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원자력 연구소 서버 해킹’ 하태경 “북 해커조직 ‘김수키’ 소행”

“5월14일 13개 외부 IP가 무단접속, 정찰총국 산하 해커조직 ‘킴수키’ 확인”…연구원, 해킹 사고 은폐 시도 정황도 “정부가 피해규모 배후세력 조속히 공개해야”

온라인 | 21.06.18 15:51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