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사모펀드만 ‘둥둥’…배달앱 2위 요기요 인수전 ‘맹탕’ 된 까닭

가격 의견 차·강력한 경쟁자·배송 인프라 부족 등 원인 꼽혀…공정위에 매각 기한 연장 신청 관측

[제1522호] | 21.07.07 18:13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