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30년 악연 이젠 결판내자’ 다시 맞붙는 킹메이커 이해찬과 김종인

이재명·윤석열 캠프의 ‘보이지 않는 손’ 역할 하다가 경선 끝난 11월 대선판 휘저을 듯

[제1530호] | 21.09.02 15:09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