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어린 게…’ vs ‘초보가…’ 윤석열-이준석 치킨게임 어디까지 가나

‘당무 보이콧’ 이준석 지방 돌며 윤 때리기…‘지지율 하락’ 윤석열 화친·강공 놓고 고민

[제1543호] | 21.12.03 15:41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