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치

브로커 “의원실까지 배달”…국회 파고든 마약 흡입 실태

사정당국 인사 “국회 앞 호텔서 마약 파티…보좌관·전문위원 술집서 마약했다는 첩보도”

[제1405호] | 19.04.12 20:47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