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살인미수도 가능” 전문 변호사들이 본 ‘경주 스쿨존 사고’

사고 전 아이들 다툼, 고의성 여부 판단…“상해에 대한 미필적 고의 인정될 수도”

[제1464호] | 20.05.28 15:24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