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서울대병원의 수상한 영리 자회사…의대교수 비상장주 소유 논란

의료계 신사업 붐 불며 기업과 손잡고 헬스케어 회사 5곳 설립…의대교수 주주로 참여해 의료공공성 문제제기

[제1380호] | 18.10.22 07:00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