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경제

‘양강구도냐 삼강구도냐’ 은행권은 제3 인터넷은행 격전 준비중

신한은 비바리퍼블리카, 하나는 SK텔레콤·키움증권과 컨소시엄 구성…ICT 파트너 못구한 농협금융 신중모드

[제1398호] | 19.02.22 10:21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