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도로폐쇄로 발묶여” 전세기 못탄 우한 교민 200명 속사정

한중 국제커플 최대 난관, 병문안차 방문했다 ‘발목’…귀국 못한 영유아·임신부 지원 물품 절실

[제1448호] | 20.02.04 11:46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