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접촉자 144명 누락 의혹 분당제생병원, 확진자 33명으로 늘어나

‘접촉자들 사회생활 그대로 했는데...’ 지역사회 감염 우려 커져

온라인 | 20.03.19 15:56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