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회

[단독] 쿠팡맨 간 ‘동성 성폭력’ 피해자 “관리자가 보복” 주장 파문

가해자와 한 달간 같은 숙소 쓰게 해…“‘면도 안했다’며 무급휴가 강제, 부상에도 조기퇴근 금지” 주장

온라인 | 20.06.03 16:55
Top
  • 구글플러스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일요신문

탐사보도

스크랩 기사 [-건] 불러오기